부동산 구인
자동차 개인지도
중고매매 개업홍보
최종편집
2018-08-20 오후 1:35:00
기사
검색
[로그인] [회원가입]
회사소개 | 후원하기 | 시민제보 | 취재요청 | 명예기자신청 | 광고문의 | 콘텐츠
뉴스
예천인터넷뉴스
의회소식
정치,국회뉴스
자랑스런 예천인
읍면소식
우리학교마을최고
예천의 문화행사
알아두면 좋은것
인사이드
예천농특산물
종친화수회
가볼만한 곳
소문난 맛집
인물동정
주요신문스크랩
오피니언
칼럼&사설
여론광장
건강상식
자유게시판
 
2010-08-25 오후 12:19:49 입력 뉴스 > 가볼만한 곳

한반도 마지막이었던 주막, 삼강(三江) 문경새재를 넘기위한 옛 조상들의 쉼터



문경의 주흘산과 대구의 팔공산, 안동의 황하산맥이 끊어지는 예천군 용궁면의 금천, 같은 군(郡) 지보면을 흐르는 내성천이 안동에서 흘러내리는 낙동강 본류 합쳐져 세 강이 합수(合水)하는 낙동강변 삼강주막,

 

▲ 2008.2월의 주막

 

▲ 주막가는 길

 

행정구역상 예천군 용궁면 향석리와 문경시 영순면 달지리, 예천군 풍양면 삼강리는 한반도에 마지막 남은 주막으로 500살을 떡 버티고 서 있는 회나무 아래 한적하고 외로이 당그랗게 주저앉아 있다.

 

지난 2005년 89살을 일기로 세상을 떠난 이 시대의 마지막 주모인 유옥연씨가 1900년경에 지어진 이래 한 칸 남짓한 방 두칸에 딸린 부엌과 툇마루 등 작지만 있을 것은 다 있는 경북도 민속자료 134호인 이 주막은 지난해 겉모습을 새로 단장한 체 역사와 같이 도도히 흐르는 긴 강을 굽어보며 5000원짜리 막걸리에 배추전 3000원. 묵과 두부가 각 2000원으로 1만2000원짜리 한 상이 손님을 대접한다.

 

유주모가 세상을 떤 이전부터 상류의 안동, 임하 등 댐으로 인해 줄어드는 강물마냥 인적은 줄어들었고 급기야 주모마저 세상을 뜨니 허물어가는 주막은 나이처럼 많아지는 흰 머릿카락과 다를 바 없었다.

 

이 동네의 변화를 지켜보며 함께 호흡한 정수영(72)노인회장과 정재윤 이장 및 마을사람들은 교통이 발달되지 않았던 60년대까지만 해도 보부상과 소(牛)장사, 부산 등지에서 해산물을 곡물로 바꾸어 가던 북적거리던 옛 영화를 되찾기 위해 재건을 시도했으며 2005년 경북도가 민속자료로 지정한 후 일단 1억5000만원을 지원받아 부활의 나팔을 불기 시작한 것이다.

 

이와함께 2007년에는 '직접 술을 빚어야' 하고, '주막을 비우면 안되며, 친절해야 한다'는 조건으로 권태순(70)씨를 새 주모로 선발하고 재래식 방구들을 새롭게 고쳐 장작불로 지피던 그 옛날 이상의 열기로 21세기의 나그네들을 기다리고 있다.

 

이러다 보니 삼강리 노인회 정회장의 부인인 새로운 주모는 술을 빚으랴, 배추부침을 하랴, 묵과 양념간장을 만드는 통에 고희를 넘긴 부부와 마을주민은 두시가 넘어서야 잠자리에 드는데다 손님이 민박을 요청할 경우 이부자리며 청소 등으로 시위를 떠난 화살같은 날들이 지나간다고 한다.

 

여기에다 문경과 예천의 두개의 시군에다 함창, 영순, 풍양 등 3개 읍면의 경계지인데다 사방이 고속도로와 국도, 지방도 등의 도로가 지나가며 이 곳을 찾는 문의전화가 많아 칠순노인들에게 길 찾기 안내는 예삿일이 아니지만 이제는 몰려드는 관광객으로 옛 영화를 회복할 날도 멀지 않은 듯 연신 발걸음이 잦아져 쇠락하는 한국 농촌의 또 다른 이면을 보고있다.

 

▲ 2008.2월의 막걸리 상 세트

 

朋友憐吾絶火烟하니
共成型宇洛江邊을
無饑只在啖松葉이요
不褐惟憑飮玉泉을
守靜彈琴心淡淡이요
杜窓調息意淵淵을
百年過盡亡羊後에
笑我還應稱我仙을 
                                             退居琵瑟山 (朝鮮) 郭再祐                

 

 

 

▲ 1980년대의 삼강주막

 

性癖常耽靜이요     나의 성벽은 항상 조용함을 탐하였고
刑骸實파寒을        뼈만 남은 늙은 몸 추위가 두렵고
松風關院聽하고    청 솔 가지 부는 바람 그윽이 들으며
梅雪擁爐看을       눈 속의 매화꽃 화로 끼고 즐겨보네
世味衰年別이요    늙어가니 세상 재미 별로 없고
人生末路難을       인생의 끝 가는 길 참말 어려워
悟來成一笑하고    깨달으면 모두가 한바탕 웃음일 뿐
曾是夢槐安을       일찍부터 내마음 허황하였오.

次友人韻 (朝鮮) 李滉

 

 

▲ 주모가 세상을 떠나기전 전경

 

朝天浦近泣孤臣은
萬古烈風吹白빈을
蒼波浩浩葬魚客이오
老樹森森抉目神을
回頭접城無君子하니
此去龍宮有故人을
三十七年冬至日에
任他白骨化爲塵을 
                                                                   誓死韻 (朝鮮) 白樂寬    

 

 

▲ 2007년에 신축한 주막

 

三十年來返故鄕하니    고향 떠난지 삼십년에 고향이라 돌아오니
人亡宅廢又村荒을       알던 사람 없어지고 알던 집 다 헐렸네
靑山不語春天暮하고   청산은 말이 없고 봄 하늘은 저무는데
杜宇一聲來杳茫을      두견새 한 소리만 아득하게 들려오네.

 

                                還鄕 (朝鮮) 西山大師

 

▲ 2008.2월의 주막에 술을 나르는 노인회장

 

▲ 2008.2월의 주막과 회나무

 

嶺南遊蕩閱年多나
最愛湖山景氣佳라
芳草渡頭分客路요
綠楊堤畔有農家를
風恬鏡面橫烟黛요
歲久牆頭長土花를
雨歇四郊歌擊壤인데
坐看林초漲寒사를 
                                                                映湖褸 (高麗) 禹倬    

 

 

▲ 세 강의 합수지(合水地)

1) 좌측상단이 상류인 문경방향, 2)좌 하단이 하류가 되는 예천방향 3)우측이 상류인 안동방향

 

▲ 안동방향의 물과 산안개

 

千里家山萬疊峰에
歸心長在夢魂中을
寒松亭畔雙輪月이오
鏡浦臺前日陳風을
沙上白鷗恒聚散하고
波頭漁艇每西東을
何時重踏臨瀛路하야
綵舞斑衣膝下縫고 
                                                            思親 (朝鮮) 申師任堂

 

 

▲ 문경방향의 겨울풍경

 

▲ 좌측 다리아래가 예천방향

 

雲邃岩扉隔塞烟하니
幽居非是學眞仙을
窓間影照金華月이요
枕下鳴流栗里泉을
違世絶遊雖好遯이나
傷時憂道不堪眠을
何關峽中無曆日이요
葉落花開抑記年을 
                                                                   隱士 (朝鮮) 白觀亨

 

 

 

▲ 여름의 주막풍경

 

 

▲ 번영하는 농촌, 삼강리의 2010년 주막풍경

 

浮浮我笠等虛舟하야
一着平安四十秋를
牧竪行裝隨野犢이요
漁翁本色伴江鷗를
閒來脫掛看花樹하고
興到携等詠月樓를
俗子衣冠皆外飾이나
滿天風雨獨無愁를 
                                                  詠笠 (朝鮮) 金炳淵

 

 

▲ 2010년 한여름의 무성한 회나무 마냥 번영을 구가하는 삼강주막 

 

佳人來自錦江西하니
暮雨陽臺尙不迷를
羅襪 一雙芳草路하고
錦裙千點落花泥를
烏雲堆괄非緣睡하니
珠淚凝시不是啼를
猶帶眉間愁濕色하니
將身幷坐學黃리를 
                                                   雨中兩妓 (朝鮮) 丁若鏞

 

 

▲ 삼강주막의 겨울밤에 나무에 걸려 꼼짝 못하는 달

 

佳辰寂寞在他鄕하니
澤國秋風雁叫霜을
世事悠悠堪一笑하고
年光忽忽又重陽을
籬邊黃局爲誰發고
鏡裏凋顔漫自傷을
回望故園何處是냐
且將幽抱付深觴을 
                                           重陽節 (朝鮮) 兪彦述  

 

 

▲ 가지를 흔들고 나서야 지붕위로 달아나는데......

 

정차모 기자(jcm5429@hanmail.net)

       

  의견보기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의견쓰기
작 성 자 비밀번호
스팸방지  ※ 빨간 상자 안에 있는 문자(영문 대소문자 구분)를 입력하세요!
의견쓰기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2018예천농산물축제'상설시장및간선도로에서판벌인다!
김군수폭염피해지역현장피해현황점검및애로사항청취
아버지정년퇴임식축사읽은아름다운父子이야기
예천군 이렇게 변하고 있다(2) '육상전지훈련장'
예천군이렇게변하고있다(1)'남산폭포와 경관조명'
한국당교체지수적용한이현준군수공천탈락수긍어려워
경북 신도청 제 모습 갖춰가고 있다...
한국당군수공천신청3도의원6군의원14신청.
김학동 군수

김학동 군수는 16일 오후 2시 공군 제16전투비행단을 방문해 단장과 ..

이형식 군의장

이형식 군의장은 16일 오전 10시 30분 3층 특별위원회의실에서 열린 8..

경상북도예천교육지원청 9월 1일자 관내 초·중..
예천군 2018년 하반기 새마을소득사업 융자.....
대한산악경북연맹 예천요산회 전북 진안 마이산..
동북지방통계청 상주사무소 '2018년 전국소상..
예천여고, 제39회 화랑기 전국 시・도대..
대창중, 대한민국 융합토론 대회 및 전국 서하..
[건강칼럼]스트레스로부터 나를 지키는 방법
대창고 학부모와 함께 '간송(澗松)을 만나고 ..
경북을 새롭게 디자인합니다!! 경북 잡아위원회..
예천교육지원청 경북교육청 관내 대상 '2018년..
김학동 군수 '체육회 실무 및 부회장, 이사 인..
지보면 만화리 돈사건립과 매창리 석산개발은 ..
예천군 영양플러스 사업 대상자 '임신 중 영양..
예천군 출산·육아용품 무료대여 사업 확대 추..
문경소방서(서장 이진우) 신도시내 호명에 위치..
대창고 愛du(애듀) 교육 동아리, '독서 창의 활..
대창고 愛du(애듀) 교육 동아리, 지역아동센터..
[건강칼럼]신장질환의 예방과 관리
대구 웅진북클럽 달성사업국 직원 및 자녀들 ..
존경하는 의원님들 맛있는 '삼계탕' 드시려면 ..
현 예천군새마을금고 본점 건물 군에서 매입하..
[사건.사고]경북지방경찰청 6.13지방선거 당시..
군의회 8월 정기간담회 '폭염.가뭄대책, 공유재..
말복(末伏) 더위 끝? 말복인 오늘(16일)도 찜..
예천군 8월 16일~31일까지 군민 건강증진 위한 '..
예천온천 휴장 끝내고 8월 20일부터 문 열어....
예천군 추석 대비 자금수급에 어려움 겪고 있는..
예천중학교(교장 박경숙) 양궁부 김제덕 학생 ..
김학동 군수
이형식 군의장
대창고, World Peace & One Korea를 위한 평화..
[건강칼럼]일상이 무너지는 심리적 고통외상 후..
바르게살기운동 예천협의회 광복절 맞아 '태극..
이철우 도지사 '제2국무회의 헌법 공식기구 정..
예천군다문화가족지원센터(센터장 주정하) '하..
배우는 기쁨, 함께하는 행복! '2018년 예천군..
예천군 '2018 예천농산물 축제' 한천변 아닌 ..
김학동 군수 말 많고 탈 많았던 체육회 부회장,..
예천군 드림스타트 아동 30명 대상 국립산림치..
대구광역시&경상북도 '경제공동체' 실현 위해 ..
예천경찰서 금융기관 대표자.파출소장 대상 '..
김학동 군수
폭염을 극복하자~! 예천중 배드민턴부 방학기간..
놀이와 요리체험으로 영어와 친해져요. 유천초,..
[건강칼럼]경기력을 유지하고 승률을 향상시키..
[건강칼럼]대화소리가 잘 들리지 않는다면, 난..
농작물 및 가로수 말라죽고 있다...예천군 살..
신동연 예천경찰서장 군민 눈높이 치안 확립 위..
신도청시대 예천의 장소성과 인문魂을 찾아서 ..
경북도 과수, 밭작물 가뭄.고온피해 예방 위해 ..
예천군 8월 31일까지 '소상공인 보조금 추가 신..
예천군민의 종합축제 '예천군민체전'
곤충나라 Clean 예천 '예천농산물대축제'
삼강주막 막걸리축제
예천참우축제
대창고 송대책사랑봉사단과 모범학생, SK행복..
자연도 귀하게 모시는 '국사봉 천마'
경상북도 '2018년도 도시가스 공급비용 조정...


방문자수
  총방문자수 : 127,028,400
  오늘 : 25,404
  현재접속자 : 294
예천인터넷뉴스 | 경북 예천군 예천읍 효자로 62 | 제보광고문의 054-655-3131 | 팩스 054-655-4141
회사소개 | 후원회안내 | 개인정보보호정책 | 인터넷신문 등록일 2006.4.13 | 등록번호 경북아 00016호
발행인,편집인 김명임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명임
Copyright by ycinews.com All rights reserved. E-mail: ycinews@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