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동산 구인
자동차 개인지도
중고매매 개업홍보
최종편집
2018-09-24 오후 7:29:00
기사
검색
[로그인] [회원가입]
회사소개 | 후원하기 | 시민제보 | 취재요청 | 명예기자신청 | 광고문의 | 콘텐츠
뉴스
예천인터넷뉴스
의회소식
정치,국회뉴스
자랑스런 예천인
읍면소식
우리학교마을최고
예천의 문화행사
알아두면 좋은것
인사이드
예천농특산물
종친화수회
가볼만한 곳
소문난 맛집
인물동정
주요신문스크랩
오피니언
칼럼&사설
여론광장
건강상식
자유게시판
 
2018-06-15 오전 11:18:25 입력 뉴스 > 칼럼&사설

패자는 승자에게 꽃다발을, 승자는 패자에게 따뜻한 위로를 할 차례다..



선거가 끝났다. 제7대 전국동시지방선거가 막을 내렸다. 패자는 승자에게 꽃다발을, 승자는 패자에게 따뜻한 위로를 할 차례다.

당선자들은 선거 때 들었던 국민의 한결같은 '경제를 살려야 한다'는 외침을 소중히 받아들여 국민이 현재보다 나은 삶을 살 수 있도록 각고의 노력을 기울여야 한다.

 

당선자들도 하루빨리 승리의 도취에서 벗어나야 한다. 이제 너 나 할 것 없이 선거전이 시작되기 이전인 제자리로 돌아가야 한다. 패자를 감쌀 줄 알고 선거기간 내 고소ㆍ고발로 얼룩진 민심을 하나로 묶을 수 있는 화합과 통합의 길이 절실히 요구된다

 

다산 정약용이 강진 유배 중이던 1814년, 친구 이재의가 영암군수인 아들을 위해 목민관의 자세에 관한 글을 적어 달라고 부탁했다. 다산은 일곱 개 항목에 걸쳐 '영암군수 이종영에게 주는 글(爲靈巖郡守李鍾英贈言)'을 지어줬다. 첫 대목에 쓴 고사성어가 '육자염결(六字訣)'이다.

 

중국 소현령(蕭縣令)이 부구옹(浮丘翁)에게 고을을 잘 다스리는 법을 묻자 부구옹이 '육자비결'을 알려줬다. 먼저 청렴할 염(廉)자 세 개를 주며 재물.여색·직위에 적용하라고 했다. 나머지 글자를 물었더니 또 '염.염.염'이었다. 청렴해야 공직생활이 투명하고, 위엄이 있어 백성이 따르며, 강직해서 상관이 가벼이 보지 않는다는 뜻이다.

 

다산은 이어 윗사람과 아랫사람 대하는 법을 가르쳐줬다. '상관의 위협과 아전의 농간에 휘둘리지 않으려면 자리와 월급에 연연하지 말라' 사심이 없어야 한다는 말이다. 이 또한 청렴과 직결된다. 세 번째와 네 번째는 공정형벌이다.

 

'백성에게 해를 끼친 민사(民事)는 가장 엄한 상형(上刑), 나랏일에 소홀한 공사(公事)는 중형(重刑), 고을 일에 게으른 관사(官事)는 하형(下刑)으로 처벌하되 목민관의 사적 업무를 서투르게 처리한 사사(私事)는 무형(無刑)으로 다스리라' 예나 지금이나 공사 구분이 뚜렷해야 기강이 선다. 못난 수령들은 반대로 한다.

 

다섯 번째와 여섯 번째는 아전 통솔법이다. 토착 세력에 농락 당하지 않으려면 사정을 면밀히 파악하고 현장 확인 후 검증 결과를 대조하는 등의 업무 시스템을 확립하라는 것이다. 마지막은 재정 운용이다. 없는 것을 퍼주겠다는 허세보다 (백성에게) 빼앗지 않는 것이 낫다. 반드시 수입을 헤아려 지출하라.

 

다산은 '7계명' 외에 이종영이 함경도로 옮겨갈 때 목민관이 두려워해야 할 네 가지'도 일깨워줬다. '아래로는 백성, 위로는 감찰기관, 그 위로는 조정, 더 위로는 하늘을 두려워해야 하는데 대개 감찰기관과 조정만 무서워할 뿐 백성과 하늘을 두려워하지 않는다.

 

다산의 '목민심서' 72조항 역시 '공렴(公廉·공정과 청렴)'이라는 두 글자로 압축된다. 그가 공직에 나섰을 때도 '공정과 청렴으로 정성을 다하겠다(公廉願效誠)'는 시구로 출사표를 던졌다. 200년 전 그의 가르침은 6월 13일 선거에서 뽑힌 당선자들의 공직 지침이자, 기준이기도 하다. 6·13 지방선거가 끝났다.

 

세상에 다시 평화가 온 듯하다. 온 종일 웅웅거리던 선거 차량들도 사라졌고, 울긋불긋 거리를 채웠던 선거운동원들의 몸짓도 끝났다. 당락에 따라 각 정당과 후보자들의 명암이 교차할 것이다. '말은 곧 그 사람 자신이다'라고 말한다. 말 속에는 그 사람이 지닌 인격도 동시에 보여주기 때문이다.

 

말은 사람 사이에서 일어나는 속성이 있기 때문에 동서고금을 막론하고 그것의 중요성을 언급한 고전이나 잠언들이 많은 이유이기도 하다. 말이 가지고 있는 위대한 힘을 알기에, 지금까지도 좀 더 신중한 언어사용을 당부하는 것이다.

 

특히 동양에서는 군자의 인격수양을 위한 필수덕목으로 언행이 밀접한 관련을 맺고 있다고 말한다. 인간이기에 바르게 생각하고 말하며 행동할 줄 아는데, 올바른 언행을 실천으로 옮기는 것이 인격을 완성하는데 필수불가결한 요소라고 보았기 때문이다.

 

공자의 제자들 중에서 재여는 말을 아주 유창하게 잘했다. 하지만 스승은 제자가 말로 인해 재앙을 당할까봐 항상 노심초사했다. 하루는 대낮에 낮잠을 자는 재여를 보고 공자가 말하기를, 썩은 나무에는 조각을 할 수 없고, 썩은 흙으로는 담장을 바를 수 없다.를 내가 무엇을 탓하겠느냐?

 

내가 처음에는 사람을 대할 때 그의 말을 듣고 행동을 믿게 되었는데, 지금은 사람을 대할 때 말을 듣고도 그 행동을 살피게 되었다. 이 모든 것이 다 재여 때문이다.이라고 했다. 공자는 재여가 낮잠을 자서 혼낸 것이 아니라, 평소 실천하고자 하는 노력은 부족하면서 언변만 뛰어난 제자의 잘못됨을 지적한 것이다.

 

공자는 나아가 실천의 중요성을 역설하면서 '옛 사람들이 말을 함부로 하지 않은 것은 행동이 그에 따르지 못할 것을 부끄럽게 여겨서이다(古者, 言之不出, 恥躬之不逮也.)'라고도 하였다. 말이 아무리 훌륭해도 행하지 않으면, 차라리 안 하느니만 못하다는 것이다. 행한 뒤에야 말이 따르거나, 적어도 언행이 일치해야 함을 강조한 것이다.

 

옛사람들이 말을 잘하는 사람보다는 말이 서툰 사람이 더 낫다고 한 이유이다. 사람은 누구든지 좋은 말을 하고 싶어 한다. 자신의 말이 상대방의 마음을 움직여 자기의 뜻과 같아지기를 희망하는 본능적 속성 때문이다. 일단 상대의 생각을 내 생각과 같아지게 하는 것이 목적이므로, 미사여구의 속빈 말들을 끊임없이 늘어놓고 본다. 책임져야 하는 행동의 실천 여부는 뒷전이다.

 

오직 고상한 척 하면서 위선적인 말들을 번지르르하게 늘어놓고 본다. 이러한 말들 속에서 실천에 대한 미더움이나 진실성은 애초부터 찾아볼 수 없는 것이다. 늘상 선거철만 되면 후보들의 수많은 공약들이 쏟아진다. 지키지도 못할 약속이면서도 서로가 경쟁하듯이 공약 발표만 남발하고 있다.

 

또한 유권자는 공약을 일일이 비교하기도 어려울 뿐만 아니라 후보 본인들도 자신의 공약을 모두 기억이나 할는지 의심이 들 정도이다. 그저 당선만 되고 보자는 일시성 공약일 뿐이지, 국민을 위한 공약이라고는 전혀 와 닿지 않기 때문이다.

 

더구나 이러한 공약들도 선거가 끝나면 언제나 그래 왔듯 모두의 뇌리 속에서 신기루처럼 사라지곤 한다. 선거 전 공약(公約)이 선거 후에는 공약(空約)이라는 당연한 결과로 이어진다는 것을 예상해서인지도 모를 일이다. '정치는 말을 많이 하는 데 있지 않고, 얼마나 힘써 행하는 가에 달려 있다(爲治者不在多言, 顧力行何如耳)'는 것을 후보자나 유권자들은 아는지 모르겠다.

 

'정책선거'는 '실천선거'의 또 다른 표현이다. 후보자들은 말을 하는 게 중요한 것이 아니라, 지키는 것이 중요하다는 것을 명심해야 할 것이다. 누구나 말하는 것은 쉽지만, 그것을 실천하는 것이 어렵다는 것을 안다. 적어도 국민의 심부름꾼을 자처하는 분들이라면 당연히 먼저 행동이 앞서야 하는데, 애초에 실천으로 옮기겠다는 마음이 없다면 규율과 제도가 있어도 아무런 소용이 없다.

 

말이 그 자체로서의 가치를 지니려면 몸이 따라와야 진정한 가치를 발휘하므로, '먼저 실천하고, 그 다음에 말하라(先行後言)'는 공자의 말씀을 당선인들은 명심해야 할 것이다. 당선인에게는 축하를, 낙선인에게는 심심한 위로를 보낸다. 7월 1일자로 민선 7기가 출범한다.

 

당선인들은 이날 취임과 동시에 공식업무에 들어간다. 4년 임기동안 이들이 수행해야 할 임무는 막중하다. 지역주민들이 즐겁게 일하고, 편안한 마음으로 살 수 있도록 해야 하는 소임이 부여돼 있다. 도지사와 시장·군수, 도의원, 시·군의원은 지역주민들을 편안하고, 즐겁게 해야 하는 책무를 갖고 있다.

 

주민들은 오래 기다리지 않는다. 취임 후 1년 만에 기틀을 잡고, 3년 안에 성과를 증명해 주길 바라고 있다. 4년 마다 치러지는 선거제도 특성상 그럴 수 밖에 없다. 그래서 당선인이 앉는 자리는 4년이라는 짧은 임기내에 성과를 내기 위해서 엄청난 열정과 무한한 능력, 헌신 등이 요구되는 자리이다.

 

공자는 중국 춘추전국시대 당시 제왕들에게 이렇게 경고했다. '1년 이내에 기틀을 잡고, 3년 이내에 성과를 보여야 한다. 만약 그렇게 하지 못했다면 크게 반성하라'고 했다. 지금 당선인들이 새겨 들어야 할 경고이다.

 

후보자 때의 초심을 잃지 않고 열정과 능력으로 유권자들과 한 약속을 지키고, 지역주민들을 받들고, 지역발전에 헌신하라는 것이다. 군수, 광역의원, 지방의원 당선자들에게 축하를 보내며 주민에게 약속한 공약을 반드시 실현하기를 당부한다. 이는 유권자들과의 약속이기 때문이다. 

정차모 기자(jcm5429@hanmail.net)

       

  의견보기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의견쓰기
작 성 자 비밀번호
스팸방지  ※ 빨간 상자 안에 있는 문자(영문 대소문자 구분)를 입력하세요!
의견쓰기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도기욱의원경북도청공무원노조뽑은BEST도의원뽑혀!
팥향이살아있는전통수제찹쌀떡전문집 만수당 오픈!
예천군체육회국장,팀장선거캠프공신(?)들입성완료!
'2018예천농산물축제'상설시장및간선도로에서판벌인다!
김군수폭염피해지역현장피해현황점검및애로사항청취
아버지정년퇴임식축사읽은아름다운父子이야기
예천군 이렇게 변하고 있다(2) '육상전지훈련장'
예천군이렇게변하고있다(1)'남산폭포와 경관조명'
김학동 군수

김학동 군수는 20일 오후 2시 추석명절을 맞아 극락마을 등 관내 사회..

신동연 경찰서장

신동연 경찰서장은 19일 오후 4시 예천농협 미곡종합처리장(RPC)준공식..

군민과 귀성객 위한 한천색소폰동호회원들의 '..
추석명절 맞아 '보문면 할매 할배의 날 행사 및..
더도 말고 덜도 말고 한가위만 같았으면...김학..
더도 말고 덜도 말고 한가위만 같아라!예천군의..
더도 말고 덜도 말고 한가위만 같았으면...신동..
예천군 병.의원 추석 연휴(22일~26일) '당직의..
김학동 군수 예천노인대학생 대상 '경북의 중심..
혈세 10억 원 날리게 된 예천군 행정에 주민들 ..
술은NO! 흥은YES!, 축제문화 선도하는 경북도립..
도청신도시 내 코스모스 꽃밭에서 가을을 느껴..
얼쑤~신명나는 우리소리축제! 2018년 제1회 우..
대창고등학교 농어촌 특색 프로그램 '나도 선비..
지보초, 2018 다문화가정 집단상담 프로그램 실시
예천중, 자녀 교육 역량 강화를 위한 학부모 연..
용문초 색소폰 동아리 '금당실 메아리' 아름다..
상리초, 고구마 수확과 협동심 수확 두 배의 기..
예천초병설유치원, 할머니.할아버지와 함께하는..
생명의공동체 소비자생활협동조합 개포면에 재..
깨끗한 우리동네를 만들겠습니다...깨끗한 유천..
예천읍 청복2리 쓰레기 매립장대책 추진협의회..
[새 의자] 예천출신 출향인 황창화(노동운동가..
[훈훈한 미담]K-water 예천수도관리단 추석 맞..
예천경찰서(서장 신동연) 추석 명절 맞아 '특방..
[훈훈한 미담]공군 제16전비 추석 앞두고 소년..
용궁새마을금고 오준식 이사장 MG사회봉사대상..
용왕님이 반한 그 맛! 용궁순대.....'제7회 용..
'2018 경북 시.군대항 단축마라톤대회 및 교육..
[훈훈한 미담] 신동연 예천경찰서장 보람요양원..
용궁면 관내 16개 기관단체 회원 160여명 '추..
노인회예천군지회(지회장 도장섭) '2018 노인..
[독자기고]기초연금 9월부터 최대 25만원으로 ..
노인복지관 성인문해교육생 '2018년도 성인문..
예천군새마을회(회장 이희정) 남녀 지도자 추..
[훈훈한 미담]유천면 임병항씨 면내 경로당 어..
예천군종합자원봉사센터 '2018예천자원봉사박람..
김학동 군수
신동연 경찰서장
감천초, 찾아가는 문화예술학교로 꿈과 끼를 ..
용문초, 문화예술체험 및 행복콘서트 관람을 ..
예천여중, 꿈과 끼를 찾아가는 해피로드 진로체..
지보중, 발전협의회 워크숍 개최
풍양초, 대구 이월드로 가을 현장체험학습 다녀..
예천여중, 자유학기제와 연계한 삼림교육 실시
예천중, KB 금융그룹과 함께 하는 경제금융교실..
[건강칼럼]명절 증후군 슬기롭게 극복하기
[건강칼럼]기관지 건강을 지키는 따뜻한 물과 차
예천로타리클럽(회장 장재용) 대창고 인터랙트..
'예천군농협쌀조합공동사업법인 미곡종합처리장(..
경상북도 무형문화재 제10호 예천공처농요 '201..
예천군-경북도립대-경북도-경북광역치매센터 '..
상설시장, 동본1리 환경대청소 실시! 20일 노하..
예천군&아마추어무선연맹&해병전우회&안전보안관..
예천 상리.은풍초, 문경 호계초등학교 즐거운 ..
문경소방서(서장 이진우) 안전한 추석명절 위해..
경산시에서 '경북음식문화페어 2018' 개막...도..
[훈훈한 미담]구계정미소 양기현 대표 추석절 ..
어머니 아버지 건강하고 행복하세요!!! '지보면..
경북도립대학교(총장 정병윤) '2019 전문대학 ..


방문자수
  총방문자수 : 128,705,605
  오늘 : 273
  현재접속자 : 225
예천인터넷뉴스 | 경북 예천군 예천읍 효자로 62 | 제보광고문의 054-655-3131 | 팩스 054-655-4141
회사소개 | 후원회안내 | 개인정보보호정책 | 인터넷신문 등록일 2006.4.13 | 등록번호 경북아 00016호
발행인,편집인 김명임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명임
Copyright by ycinews.com All rights reserved. E-mail: ycinews@hanmail.net